상단여백
HOME 경제산업
소방통신·탈출구 확보 한번에 가능‘RF라이트라인’ 출시···현장투입 소방대원-지휘부 원활한 통신 가능
대한전선은 화재 현장에 진입하는 소방대원의 통신 및 탈출구 확보 기능을 동시에 수행하는 신제품 ‘RF라이트라인’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대한전선이 RF라이트라인 개발 완료 후 대구달성소방서 관계자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한전선 제공)

대한전선이 화재 현장에 진입하는 소방대원의 통신 및 탈출구 확보 기능을 동시 수행하는 ‘RF라이트라인’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RF라이트라인’은 지하 화재 시 진입경로에 의무설치하게 되는 라이트라인에 별도의 장비 추가나 공사 없이 국내 최초로 통신케이블을 결합한 제품이라며 대구달성소방서의 기술 자문을 받아 현장 적합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특히 노후·고장·미설치 등의 요인으로 현장에 투입된 소방대원과 지상 지휘부와의 교신이 단절되는 경우에도 원활한 통신이 가능해 소방안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한전선은 대구달성소방서 김진욱 소방장의 아이디어 제안 및 기술 자문을 바탕으로 지난해 2월부터 연구를 시작해 제품 개발을 완료하고 지난 3월 15일 현장테스트를 진행해 지하 3층 깊이의 교신 음영지역에서도 통신이 원활함을 검증했다.

대구달성소방서와 대한전선은 “하나의 장비로 두 가지 기능을 하는 ‘RF라이트라인’을 통해 교신 단절 가능성이 높은 지하 화재 현장에서 안전한 구조와 소방 활동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연구 개발과 기술 지원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호성  ks1000s@naver.com

<저작권자 © 뉴스파일S,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호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여백
Back to Top